모든 물질의 두 지점 사이에 온도차가 있을 때 기전력 발생에 관한 연구 (만유인력의 발생 원인 등)

Research on the generation of electromotive force when there is a temperature difference between two points of all substances (Causes of universal gravitation, etc)

 

 

초록(Summary)

 

2종의 금속에 대한 열전효과는 독일 물리학자 T.J.Seebeck 발견하였다.

 

본 연구의 목적은 흙, , 철 등 모든 물질의 열전효과를 연구한 것이다

T.J.Seebeck2종의 금속에 대한 열전효과를 확대하여 모든 물질은 두 지점 사이에 온도차가 있을 경우 전하의 이동에 따른 기전력이 발생하는 것을 연구 한 것이다.

 

연구 방법은 흙과 흙, 흙 위 스테인리스(금속), 흙과 흙 위 철, 흙과 흙 위 얼음, 흙과 얼음 위 스테인리스, 흙과 얼음 위 철판, 스테인리스와 물, 스테인리스와 얼음 위 스테인리스, 스테인리스와 얼음 위 철판, 스테인리스와 눈 위 철판, 세발선인장, 고무나무 등에 온도차이가 있게 하고 물질의 두 지점 사이에 전위차 (전압)을 측정하였다.

 

연구 결과 물질의 두 지점 사이에 온도 차이가 있으면 기전력(전압)이 발생하였다.

실험한 물질 모두 온도 차이가 있을 경우 기전력(전압)이 발생하였다.

그러므로 모든 물질은 온도 차이가 있을 경우 기전력(전압)이 발생한다고 볼 수 있다.

 

물의 기온이 0이하로 내려가 얼음이 되면 기전력(전압) 극성이 정반대로 바뀌는 현상을 발견하였으며, 물질에 따라 고온측과 저온측의 기전력(전압) 극성이 다르게 나타나는 것을 확인하였다.

물 등 물질의 온도는 고온측 기전력(전압)(+)로 나타나고(정온도극성), 흙 등 물질의 온도는 고온측 기전력(전압)(-)로 나타난다(부온도극성).

(구름)은 정온도극성이나, (구름)의 온도가 영하로 내려가 얼음알갱이(우박)가 되면 전하의 극성이 바뀌게 되며, 이 현상이 구름과 구름간 불꽃 방전 및 낙뢰의 발생 원인이 된다.

 

이 연구에 대한 고찰은, 지구는 지하로 내려갈수록 온도가 상승하므로 전위차가 발생하여 전류가 흐른다는 것이다.

이 지구 전류는 쿨롱의 법칙에 의한 전하의 이동으로 힘이 발생한다.

이 힘이 만유인력 및 중력이며, 지구를 비롯한 우주 천체 자전 운동과 공전 운동의 힘(에너지)이 된다.

쿨롱의 법칙은 정지된 전하 “Q”에 대한 공식이나, 물질에서는 두 지점 사이에 온도차가 있을 경우 전하가 이동하여 기전력이 발생하는 전하는 움직이는 전하이므로 전류이다.

 

모든 물질은 1종류 물질이든지, 2종류 물질이든지, 다종류 물질이든지 두 지점 사이에 온도 차이가 있으면 기전력이 발생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

단지 전기저항이 많은 물질은 전하의 이동이 미약하고, 전기저항이 아주 적은 금속과 같은 물질은 양전하와 음전하가 바로 상쇄되어 측정시 잘 측정되지 않으므로 이러한 물질은 두 지점 사이에 온도 차이가 있더라도 기전력이 미약하여 전위차 측정으로 규명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나, 물질을 고온으로 온도차를 많이 나게 함으로써 전위차 측정이 가능 할 것으로 본다.

 

결론은 물질의 두 지점 사이에 온도차가 있으면 전하가 이동하여 기전력이 발생하며 이로 인하여 만유인력, 중력, 태양 및 지구를 비롯한 우주 천체의 자전 및 공전 운동, 마찰전기의 기전력, 구름과 구름간에 불꽃 방전하는 기전력, 낙뢰의 기전력, 화산 폭발시 불꽃 방전을 발생하는 기전력, 큰 화재시 불꽃 방전을 발생하는 기전력, 핵폭발시 일어나는 불꽃 방전을 발생하는 기전력, 전파를 반사하는 전리층 발생, 지구 자기, 지구 전류로 인한 지구 중심 내핵의 고열, 태양의 흑점 발생시 강력한 자기장 발생 원인이 된다.

 

만유인력 및 중력의 경우, 지구의 예를 들면, 지구 지표면(지각)에서 지구 중심으로 이동하는 전하의 전류, 지표면의 적도와 극(남극, 북극)의 온도차에 의한 전하의 이동 전류를 합한 전류가 만유인력을 발생시킨다.

지구는 지구 전류가 흐르고 이로 인해 쿨롱의 법칙에 의한 힘이 발생하여 만유인력 및 중력의 발생 원인이 되며, 지구 전류는 지구가 전동기처럼 작동하여 지구가 회전(자전운동) 하고, 지구가 회전(1674km/h)하면 발전기처럼 작용하여 전기를 생산하여 지구 전류가 흐르게하여 지구는 전동기와 발전기가 결합한 것과 같은 원리의 작동을 하여 지구 전류가 흐르고(힘 발생) 이 전류가 전기력선을 발생하고, 이 전기력선이 자력선을 발생(힘 발생)하고, 자력선이 전기력선을 발생하고, 전기력선이 자력선을 발생(힘 발생)하고 하는 식으로, 지구 내부에서 지구 외부 공간에 이르기까지 전파(電波) 전파(傳播) 원리처럼 반복하여 전파함으로써 만유인력을 발생하게 한다.

 

지구 전류는 지구가 자화하여 남(S) (N) 극을 만들고, 자기장에 의하여 발생하는 힘은 지구가 자전 운동을 하게하며, 지구 북반구 상층의 편서풍 제트기류(제트류), 지구 남반구 상층의 편동풍을 발생하는 힘을 발생한다.

지구는 적도 중심으로 남반구와 북반구 2개로 나누어진 것이 붙여 있는 상태가 되어 남반구와 북반구는 자석(자기장)의 척력이 발생하고, 북반구에서는 동쪽으로 회전하려고 하는 힘이 발생하고, 남반구에서는 서쪽으로 회전하려고 하는 힘이 발생하여, 지구 적도 근처에서 지진이 많이 발생하는 원인이 되는 것으로 판단한다.

 

2019 10. 10

연구자 송동일, 송지현

연락처 : 070-7530-1234, 010-2605-0927,  e-mail : songdi27@daum.net